타쿠미 테스트 고양이 종이접기

렉서스에는 '타쿠미' 라고 불리는 기술 장인이 있습니다. 이들이 '타쿠미' 라는 타이틀을 얻기까지는 최소 25년의 숙련 기간을 거쳐야 합니다. 이들은 극도로 세심한 감각이나 시각을 통해 공정상의 사소한 오차를 잡아내고, 프로세스 완성률을 극대화합니다. 기계가 할 수 없는 섬세하고 감성적인 부분까지 책임지는 타쿠미는 드라이빙 마이스터부터 페인트, 용접, 바느질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타쿠미가 되기 위한 테스트 중 하나로 'Origami Cat Test' 라는 것이 있는데 대상자들은 90초안에 한 손만으로 고양이 형태의 종이접기를 완료해야 합니다. 이는 기술 장인의 고도로 세심한 감각적 능숙도를 확인하기 위함으로, 이를 통해 렉서스의 모든 제품라인의 무결점의 완벽성을 확보하기 위한 단계라고 할 수 있습니다.

궁극적으로 이러한 렉서스만의 타쿠미 정신은 생산공정상을 넘어, 비즈니스 전체적으로도 장인정신적 완벽성을 추구하는 데 하나의 철학적 모토로 이바지하고 있습니다.